• 최종편집 2022-09-29(목)
 

당진시치매안심센터(센터장 이인숙)는 제2호 치매안심마을인 신평면 금천1운영위원회를 지난 5일 신평면 행정복지센터에서 개최했다.

 

치매안심마을은 치매 어르신과 가족들이 일상생활과 사회활동에 불편 없이 지낼 수 있도록 지역주민들의 인식개선을 통해 치매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.

 

이번 운영위원회에서는 총 13명의 운영위원 위촉과 함께 효과적인 치매 관리사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지역 특성에 적합한 운영 방향 논의 및 사업의 실효성, 활성화를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.

 

당진시치매안심센터는 운영위원회의 의견을 토대로 금천1리 마을의 특성에 맞는 치매 관리사업을 추진해 치매 환자와 가족, 지역주민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마을을 조성하고자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.

 

이숙희 치매안심팀장은 치매안심마을은 유관기관의 협력과 지원은 물론 주민의 관심과 자발적인 참여가 필요하다치매를 조기에 발견하고 치매 어르신도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마을을 조성할 수 있도록 힘을 합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.

 

한편 당진시는 지난 2018년 고대면(18개 마을)을 치매 안심마을로 지정해 치매 안심 거리 조성, 치매 친화적 벽화사업 등을 추진하는 등 치매 환자와 가족, 지역주민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.

 

 

태그
첨부파일 다운로드
뉴-2.jpg (0byte)
다운로드

전체댓글 0

  • 75371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당진시, 제2호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선평면에서 개최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